// 컨텐츠없음 팝업 function noneContent(){ var width = 100; var height = 100; var top = 10; var left = 10; var url = "/popup/view.do?popupKey=1"; window.open(url, "_popup1", "width="+width+",height="+height+",resizable=no,scrollbars=yes,top="+top+",left="+left); }


보도자료

페이스북 트위터

home 알림마당 > 보도자료

인쇄

완도 화흥포-소안 항로에 811톤급 대형 차도선 신규 취항

완도 화흥포-소안 항로에 811톤급 대형 차도선 신규 취항
운영지원과 양지희
2020. 4.29. 156

완도 화흥포-소안 항로에 811톤급 대형 차도선 신규 취항

 

전남 완도 화흥포와 소안도 간 항로에 811톤급 대형 차도선 민국호가 신규 취항한다.

 

완도 화흥포-소안 항로는 현재 차도선 3(대한, 민국, 만세)이 매일 12왕복 운항 중으로 민국호(811)는 기존 388톤급 여객선(민국호)을 대체한다.

 

새 민국호는 여객 700, 차량은 소형차 기준으로 70대를 동시 수송하게 돼 완도와 노화도·소안도 간 여객과 물류수송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민국호는 선사인 소안농협이 해양수산부 선박 현대화 지원 프로그램인 ‘2차보전사업의 지원을 받아 약 70억 원의 건조비를 투입하여 건조되었다.

 

장귀표 목포해수청장은 연초 코로나19 확산으로 여객이 급감하여 연안선사들이 경영위기에 처한 가운데 대형 차도선의 신규 취항으로 새로운 도서관광 수요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한다타 항로에도 노후 여객선의 신조 대체를 적극 독려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목록

QUICK

Site Link